top of page
친구들과 함께 떠나는 여행
  • 작성자 사진ToadDe

[충무로 맛집] 진짜 감자탕이 뭔지를 알려준 삼풍집

최종 수정일: 2020년 8월 27일


이번에 소개할 가게는 충무로역 근처(충무로)에 숨은 감자탕 맛집인 삼풍집입니다.

골목 안에 있는 가게라서 아는 사람만 찾아갈 수 있는 곳이고,

충무로에서 오래~된 곳이랍니다


오늘은 친구들과 모여서 저녁식사겸 한 잔을 하려고 왔어요~ 😄


감자탕, 수제비

가게의 메뉴는 감자탕만 있는 곳이라서 양만 정하면 되죠~

감자탕 "대"로 주문하고, 세팅된 기본 반찬이에요.


푹~ 익은 김치는 아니고, 약간 익은 배추김치.


열무김치인데 배추김치보다 이게 더 맛있었어요~


그리고 메인요리인 감자탕!! 깻잎을 가득 넣어서인지 양이 더 많아보이죠?


깻잎의 숨이 죽고나면 이정도랍니다. 그래도 양은 푸짐하다는..


감자탕을 다 먹고나서 추가로 주문한 수제비, 남은 국물에 넣어서 양념이 배일 때까지 익힌 후 먹으면.. 냠냠~ 맛있어요.




먹는 방법

뼈를 앞접시에 덜어서 깻잎과 싸먹거나


배추김치나 열무김치를 곁들여서 먹으면 맛이 더 좋다는..


깻잎과 그냥 감자도 같이 먹어주고,


이 가게 감자탕의 백미인 감자뼈를 덜어서


감자뼈 사이에 있는 살을 발라내서 깻잎에 싸서먹기. 😍


국물이 포~옥 배인 수제비까지 국자로 떠서


앞접시에 덜어서 먹으면 배가 터질 듯한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요~



가게정보

영업시간은 아침 ~ 22:00 까지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.

하지만 그날 들여온 감자(야채가 아닌 뼈의 감자뼈)가 다 나가면 영업을 종료한다고 하니 가는 날에 따라서 늦은 시간에 가면 못 먹을 수도 있어요~ 😁


가게는 입구에서 직선구조로 되어 있고, 4인용 테이블이 9~10개 정도 있어요



메뉴판

메뉴판은 따로 없고, 한쪽 벽면에 아래 사진과 같이 붙어있고,

점심 때는 식사로 감자탕 식사(일명 뼈해장국)를 먹을 수 있어요.


메뉴는 감자탕 한 종류 밖에 없고, 감자탕을 먹고 난 후에 남은 국물에 수제비, 라면사리를 넣어서 먹거나 볶음밥으로 먹을 수도 있어요~



찾아가는길

지하철역에서 찾아가는 경로는 아래에 있는 가는 길을 찍은 사진을 보거나 지도 이미지를 클릭해서 폰에서 길찾기를 이용하시면 되요~


지하철 3, 4호선 충무로역에서 내려서 8번 출구 방향으로 가세요~


앞쪽에 있는 편의점을 지나 좌회전한 후


8번 출구 방향으로 갑니다.


계단을 올라가서 밖으로 나간 후에


30미터 정도 직진하고, 좌회전을 하세요~


코너를 돌아서 약 40미터 정도를 내려가면


왼쪽으로 들어가는 조그마한 골목이 보이면 골목 안으로 좌회전하고,


10미터 정도 들어가면 가게가 나옵니다.

간판이 있는 곳 조금 전에 입구가 있으니까 간판있는 곳까지 가지 마세요~ 😉


폰에서 길찾기를 하시려면 지도 이미지를 클릭해서 이용하시면 되요~



조회수 105회댓글 0개

Comments


IT, TRAVEL, FOOD, 
 DEVELOPMENT  
    AND LIFE

bottom of page